•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팔도, 국물 없는 라면 시장 공략

정통 로제 파스타 '이탈리안 델리' 출시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19.01.17 10:14:41

전문점 수준의 로제 파스타를 용기면으로 간편하게 즐긴다.

종합식품기업 팔도는 정통 이탈리안 로제 파스타 이탈리안 델리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델리아주 맛있는이란 뜻의 ‘Delicious(딜리셔스)’를 의미한다. 팔도는 국물 없는 라면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며 성장세에 있는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실제, 시장조사기관 AC닐슨에 따르면 국물 없는 라면시장 규모는 지난 20142592억원에서 20174571억원으로 75% 이상 가량 상승했다. 전체 라면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201413.6%에서 201721.8%로 크게 늘었다.

새롭게 선보이는 이탈리안 델리의 핵심은 액상 로제소스에 있다. 팔도의 36년 액상스프 제조 노하우를 담아 만들었다. 고소한 크림소스에 상큼한 토마토를 넣어 로제 파스타 특유의 풍미를 살렸다. 액상스프 중량만 65g에 이른다. 별첨한 치즈 분말스프도 특징이다. 체다, 로마노 치즈의 풍부한 향이 맛의 깊이를 더해준다.

로제(ROSE)는 하얀 크림소스와 토마토 소스가 섞여 핑크빛을 내는 것이 마치 장미 같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파스타 종류 중 하나다.

신은경 팔도 마케팅 담당은 “‘이탈리안 델리는 세계 곳곳의 특색 있는 맛을 담을 팔도볶음면시리즈 첫 제품이다기존에 없던 색다른 제품 출시로 다양해지는 소비자 요구에 부응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팔도는 지난 1983년 액상스프 라면을 국내 최초로 선보이며 라면 사업에 진출했다. 팔도 액상스프는 양파, 고추 등 원재료 그대로 갈아 사용해 재료 본연의 맛과 향이 살아있다. 현재 팔도비빔면’, ‘팔도짜장면’, ‘팔도왕짬뽕’, ‘막국수라면등 다양한 종류의 액상스프 라면을 판매 중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