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 빨대 없는 우유 선보여

친환경 ‘맛있는우유GT 테트라팩’

일반적으로 테트라팩에 담긴 제품은 음용 간 편의성을 위해 플라스틱 빨대가 부착돼 있다. 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 문제가 세계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다.

남양유업(대표 이광범)이 소비자와 함께 만든 빨대 없는 맛있는우유GT 테트라팩을 새롭게 선보였다.

빨대 없는 맛있는우유GT 테트라팩은 친환경 캠페인 Save the earth 활동으로 탄생한 제품이다. 친환경 캠페인 Save the earth, 남양유업이 소비자 모임 지구지킴이 쓰담쓰담서울새활용플라자와 함께 플라스틱 저감과 환경 문제 개선을 위해 지난해부터 꾸준히 펼쳐온 친환경 캠페인이다.

이러한 빨대 없는 맛있는우유GT 테트라팩은 남양유업 쇼핑몰 남양몰에서 구입 가능하며, 남양유업은 환경을 생각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제품 런칭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남양유업 앞으로 플라스틱 빨대와 뚜껑 등을 보내주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선착순 20명에게 신제품 빨대 없는 맛있는우유GT’ 1박스씩을 전달할 예정이다.

소비자에게 전달받은 플라스틱들은 새활용재료로 사용될 예정으로, 이벤트 관련 자세한 사항은 남양몰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남양유업은 지난해 6월 소비자들을 초청해 환경에 관한 간담회를 진행한 가운데, 플라스틱 저감과 친환경 활동 등을 약속했다. 이에 남양유업은 민관 협업을 통해 플라스틱 빨대와 뚜껑 등을 수거하는 Save the earth 1(빨대를doll려줘), 2(지구를 지키는 당연한 한모금) 활동 및 폐소재를 활용해 친환경 장난감을 만드는 Save the earth 3(스토리 빌더) 등을 펼쳐왔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남양유업은 소비자모임과 서울새활용플라자 등 민관 협업을 통한 친환경 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는 가운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시행하겠다라며 기업으로서 늘 고객과 환경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원식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