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오랩, 페오놀 사용 관련 미국 특허 취득

‘혈관신생 억제 또는 방사선민감도 향상을 위한 페오놀 사용’

안지오랩(대표이사 김민영)혈관신생 억제 또는 방사선민감도 향상을 위한 페오놀 사용에 관한 미국 특허를 취득했다고 20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번 특허는 혈관신생 억제 효능이 있는 페오놀을 활용해 다양한 암에 사용되고 있는 방사선 치료 효과를 증대시키고 부작용을 줄이는 방사선 민감제를 개발하는 것이다.

혈관신생 억제제는 암조직의 혈관을 정상화시키고 관류를 개선해 방사선 치료에 혈관신생 억제제를 병용투여하면 방사선의 조사량과 방사선 치료에 의한 독성을 낮출 수 있다고 보고되고 있다.

페오놀은 모란 또는 목단의 유효성분 중 하나로 항균, 항염증, 진통, 면역강화 등의 다양한 효능을 가지고 있다. 방사선 조사 시 혈관신생 억제 효능을 가진 페오놀을 병용 처리할 경우 방사선민감도가 증가함을 확인했다. ‘폐암 세포주자궁암 세포주에서 페오놀 처리에 의한 방사선민감도가 증가해 암세포 생존율이 현저히 감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폐암세포주 이식 동물모델''흑색종 이식 동물모델' 암조직에 방사선 조사 시 페오놀을 경구투여한 병용투여 군에서 종양 성장이 현저하게 억제되고 생존기간과 생존율은 증가했다. 따라서 혈관신생 억제제인 페오놀을 활용해 암 치료 시 방사선 치료 효과를 최대화시키고 독성을 낮출 수 있는 방사선 민감제로 개발 가능하다.

안지오랩 관계자는 이번 특허는 혈관신생 억제 또는 방사선민감도 향상을 위한 페오놀 사용에 관한 것이라며 검증된 특허 기술을 포함해서 효과적인 암 치료를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원식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