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패스트푸드 3사 연말 가격 인상 "근거 부족"

최근 2년 3사 매출원가율 각각 1.0%p ~ 2.0%p 감소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20.01.14 17:16:49

소비자단체들이 지난 연말 가격을 인상한 패스트푸드 3사의 가격인상 요인 근거가 부족하다고 지적하면서 가격인상을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난해 1219일에서 29일 사이에 패스트푸드 3사인 롯데리아, 버거킹, KFC는 원재료, 인건비 등의 이유로 일제히 가격인상 안을 발표했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 물가감시센터는 패스트푸드 3사의 최근 2년 손익현황의 매출, 매출원가, 영업이익 등을 분석했다.

출처 : 각사 홈페이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2018~2020년)

분석에 따르면, 패스트푸드 3사 모두 최근 2년 사이에 가격 인상의 근거로 든 원재료와 인건비 등의 매출원가율은 감소했다. 각사의 2017년과 2018년 감사보고서를 보면, 롯데리아의 매출원가율은 47.1%에서 46.1%1.0%p 감소했고, 버거킹 1.4%p, KFC 2.0%p3사 모두 감소했다.

또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롯데리아는 36억원, 버거킹은 75억원 증가했고, KFC는 영업손실이지만 2017년 대비 2018년 손실 폭이 크게 감소해 패스트푸드 3사 모두 양호하게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물가감시센터는 패스트푸드 3사의 최근 2년간 손익계산서를 분석한 결과 3사 모두 양호한 영업 실적을 달성하고 있었다고 파악했다. 패스트푸드 업체들이 매출원가율 증가보다는 매출원가율 감소와 영업이익 증가로 인해 가격 인하를 꾀할 수 있기 때문에 원재료와 인건비 상승이라는 이유는 설득력이 부족하다는 지적이다.

버거킹 1만원대 햄버거 등장 버거시대

물가감시센터는 2018년부터 프랜차이즈 대표 품목인 햄버거의 온라인 가격조사 모니터링을 지속해 왔다. 그 결과 롯데리아와 버거킹 업체는 2년 사이에 햄버거 대표 품목인 불고기버거의 가격을 각각 400, 200원씩 인상했다. 롯데리아에 최저 가격인 비프바베큐버거는 20199월에 단종됐고 2500원의 데리버거를 출시했다.

버거킹의 최고가격 햄버거를 살펴보면, 2018년에몬스터와퍼(7900)’몬스터X(8900)’를 시작으로 2019년에 스크림몬스터X(8900)’메가몬스터X(1900)’가 새롭게 출시돼 2년 사이에 최고가격이 무려 3000원이 인상됐다. 물론 맛과 재료, 질 등의 차이는 있겠지만 신메뉴의 출시로 가격을 인상함으로써 소비자들의 가격 저항을 낮추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물가감시센터는 패스트푸드는 작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소확행을 즐기는 소비자들의 대표적인 음식 중 하나다. 모든 소비자층이 외식문화의 소확행을 찾을 수 있는 상생을 모색해야 한다향후 패스트푸드에 대한 가격 감시뿐 아니라 경제 환경의 전반적 변화에 따라 야기될 우려가 있는 물가 불안정에 관한 감시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최근 5년 식품업계는 전반적으로 성장이 정체되고 있지만, 햄버거 시장은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시장조사 전문업체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국내 햄버거 시장의 규모는 201319000억원에서 201828000억원으로 최근 5년 사이에 47.4% 성장했다.

햄버거를 대표 품목으로 판매하는 패스트푸드 업체들이 그동안 기존 브랜드들의 메뉴를 다변화함과 동시에 가격인상으로 인해 시장 규모가 커진 것으로 파악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