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산식약청장, 굴 노로바이러스 위생관리 현장점검

통영·거제해역 수협 위판장 안전성검사 및 소비 촉진

류용현 기자hl5jkz@bokuennews.com / 2018.11.22 16:13:46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부산지방청은 지난 21일 우리나라 굴 주산지인 을 방문해 노로바이러스 사전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이번 방문은 ‘겨울철 다소비 수산물 안전관리 계획’의 일환으로 굴 생산단계 사전 안전관리를 강화해 소비자 신뢰를 높이고 소비 촉진을 위해 마련됐다.

주요 점검 내용은 굴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될 경우 생식용으로 유통판매를 금지하기에 ▲통영 굴수하식수협 위판장의 안전성검사 ▲통영해역 양식장의 바다공중화장실 등 분변의 오염 방지시설 ▲굴 까기 작업장과 생식용 굴 생산업체의 위생관리 실태 등이다.
 
부산식약청장은 이번 방문 현장에서 “위생적이고 안전한 굴 생산을 위해 애쓰신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사전 예방을 위한 위생관리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식품의약품안전처  부산지방청  노로바이러스  류영진 처장  류용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