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먹고바르는’ 스킨케어 브랜드 ‘솔루덤’ 론칭

인플루언서 이지혜와 함께 개발… 바르는 앰플과 마시는 앰플 2종으로 구성

아모레퍼시픽 '솔루덤'

아모레퍼시픽이 ‘먹고 바르는’ 스킨케어 브랜드 ‘솔루덤’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먹고 바르는 콜라겐’을 브랜드 콘셉트로 한 솔루덤은 바르는 ‘비타콜라겐 앰플 프로그램’과 마시는 ‘이너풀 콜라겐 앰플’ 2종으로 구성됐다. 집에서 피부과와 같은 고효능 관리를 하고 싶어 하는 3040 여성들의 요구를 반영, 기획 단계부터 이들의 피부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했다.

고객을 대표해 '밉지 않은 관종 언니'로 활동하는 인플루언서 이지혜가 그녀의 구독자들과 함께 소통하고 제품 개발에 의견을 적극 반영했다.

솔루덤 개발에 참여한 이지혜

비타콜라겐 앰플은 비타콜라겐 71.79%와 EGF 파우더를 섞어서 사용하는 형태로, 피부 탄력에 최적화했다. 이너풀 콜라겐 앰플은 이탈리아산 저분자 콜라겐이 5000mg이나 함유됐으며 영국산 비타민C, 프랑스산 엘라스틴, 뉴질랜드산 세라마이드, 국내산 히알루론산 등 믿을 수 있는 부원료를 사용해 만든 마시는 콜라겐이다.

솔루덤 관계자는 “근본적인 피부 개선을 위해서는 피부 겉뿐만 아닌, 피부의 70%에 해당하는 진피까지 입체적으로 관리해야한다”며 “일반적인 피부 관리로는 유효 성분이 진피까지 침투하기 어려우므로 피부 안팎으로 관리하는 이른바 ‘먹고 바르는’ 뷰티 루틴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솔루덤은 지난 1월 18일 네이버 라이브 쇼핑을 통해 개발에 참여한 이지혜와 함께 브랜드 론칭 파티를 진행했으며, 1시간 동안 조회수 12만2000회 이상을 기록하는 등 출시하자마자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김혜란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