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마퇴본부, 계명대 약대와 MOU

전문성 갖춘 인재 양성으로 중독문제 해결 기여 기대

계명대학교 약학대학의 4단계 BK21사업단인 포렌직약과학자 전문인력 양성단(사업단장 이상길)’이 대구마약퇴치운동본부(본부장 이향이)19일 양해각서 체결식을 가졌다.

대구마퇴본부 회의실에서 지난 19일 가진 MOU는 계명대학교 약학대학이 약학연구소(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 연구소장 : 이수연 교수)를 중심으로 대구마약퇴치운동본부와 함께 지금까지 유지해 온 의미 있는 성과들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기 위해 4단계 BK21 사업단의 선정을 기점으로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어가고자 한다.

이상길 사업단장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이 상호간의 교류를 통해 협력을 공고히 하는 한편, 학술적 측면 뿐만 아니라 의약품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전략적 인재양성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이향이 본부장은 기존 마약퇴치운동본부 활동에서 약학대학과의 협력으로 보다 전문성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여 중독문제 해결에 기여 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계명대학교 약학대학은 2011년 설립된 이래 지난 10년 동안 대구마약퇴치운동본부와 함께 심포지엄 개최, 학생교육은 물론 의약품 오·남용 예방 및 방지를 위한 협력을 이어왔다.

4단계 BK사업단은 이번 협정을 계기로 약학연구소와의 협력까지 더함으로써 대구마약퇴치운동본부와의 다각적인 교류협력 사업들이 보다 활발하고 실효성 있게 전개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중학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