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립암센터, 암 병동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임상실무지침서 발간

국내 최초 임상간호실무 노하우 담아 임상실무 표준 확립 마련

임중선 기자jslim1971@bokuennews.com / 2020.06.03 09:23:42

국립암센터는 국내 최초로 암 병동 전문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위한 임상간호실무 노하우를 담은 임상실무지침서를 발간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간병인이나 가족 대신 간호인력이 24시간 중심이 되어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도로 환자 입장에서는 간병비 부담은 줄이되 질 높은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의료기관 입장에서는 병원환경의 안전성을 높일 수 있어 해마다 실시하는 의료기관과 병상 수가 확대되고 있다.

국립암센터는 세계 최고 수준의 암 전문 병원으로 2000년도 설립 이후 암 환자 진료와 암 연구 수행, 국가 암 관리 사업 지원, 암 전문가 교육훈련 등을 통해 국내 암 환자들의 효과적이고 성공적인 치료를 위한 연구와 지원은 물론 암 환자와 가족들이 짊어져야 할 정신적,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노력해 왔다.

무엇보다 보건현장에서 효과적이며 성공적인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간호인력의 간호수행능력과 최신 경향을 반영한 임상실무역량을 높이는 것이 우선시되며 이를 위해 표준화된 전문 임상실무지침서 발간이 시급했다.

국립암센터는 모범적인 병동 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담아 ‘암 병동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임상실무지침서’를 발간하게 됐다.

‘암 병동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임상실무지침서’는 최신 경향을 반영한 다양한 사례와 각종 서식을 활용해 설명해 실제 의료 현장에서 즉시 사용이 가능하도록 제작한 실무형 지침서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환자의 개인위생, 투약과 수혈간호, 영양간호, 체위 변경 등 실무에 반드시 필요한 핵심 기본간호 술기를 상세히 설명하고 있다.

무엇보다 이 책은 중증도가 높은 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 간호․간병통합서비스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호스피스 병동 운영과 연명의료계획 및 간호, 심리적 지지에 대한 내용도 함께 기술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