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건강한 부산을 향한 시민과 토크콘서트

시민들 요구에 부응하는 건강정책의 새로운 패러다임 구축

류용현 기자hl5jkz@bokuennews.com / 2017.08.22 17:00:15

▲서병수 부산시장

부산시는 8월 22일 오후 4시 부산대학교병원 1층 성산홀에서 서병수 부산시장을 비롯한 시민, 전문가  6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건강한 부산을 만들기 위한 진정한 소통의 장을 마련한다고 21일 밝혔다.

참석대상은 생애주기별 건강증진과 취약계층 건강정책사업에 참여한 시민으로서 부산시 건강정책에 참가한 경험을 나누고 발전방향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나눈다.

이번 토크 콘서트는 정신장애인으로 구성된 어울림 합창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부산시민을 위한 건강 향상을 위한 노력과 성과」 영상물 시청 후,「생애주기별 건강서비스, 무엇이 필요한가?」라는 주제 아래 참석한 시민들과 진솔한 담소를 나누고, 끝으로 올 한해 시민과 함께 실천할 건강생활 실천다짐인 (술, 담배)끊고, (나트륨, 당분)줄이고, (다함께)운동하자는 구호를 외친 후 마무리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부산시는 생애주기별 맞춤형 건강증진을 위해 △산모·영유아는 원스톱 임신→ 출산→육아 지원 서비스 추진 △아동·청소년은 교육청 협업을 통한「마음성장학교」및「마음건강돋보기사업」과 비만예방 및 신체활동 증진프로그램 운영, 아동치과주치의 운영 △청장년은 금연, 심뇌혈관질환 및 자살 예방사업 △노년층은 치매조기 검진 및 치료, 호스피스 완화케어, 의치보철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왔다.

또한 취약지역 건강격차 해소를 위해 지역 밀착형, 시민 주도형「마을건강센터」를 확대 운영하고, 보건·의료·복지를 연계한 3 for 1 통합서비스를 활성화함으로써 건강 형평성 제고 등 모든 시민이 보편적인 의료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행복한 시민, 건강한 부산」이라는 민선6기 슬로건 달성을 위해, 모든 정책 결정 과정에 시민의 건강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건강 정책에 대한 시민과의 소통을 통한 시민 공감대를 형성하고, 현장에서 청취한 의견은 향후 건강 정책에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서병수 부산시장  토크콘서트  건강정책  부산대학교병원  류용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