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비대면 마케팅 강화에 가시적 성과

일동샵, 약국 1만7천곳 확보… 후다닥, 의사 회원 2만5천명 보유

이원식 기자 2021.01.12 14:56:20

일동샵(위) 후다닥(아래) 메인페이지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변화하는 영업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비대면 마케팅 강화에 속도를 내면서 좋은 성과를 얻고 있어 주목된다.

일동제약 측은 자사의 온라인 의약품몰 일동샵(ILDONG-SHOP)’, 의료정보 플랫폼 후다닥(WHODADOC)’과 관련해 거래처와 회원 수 증대, 실적 성장 등에서 가시적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일동샵은 지난해 말 기준 전국 17700여 개 약국을 회원 거래처로 보유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기존의 오프라인 직거래 약국을 일동샵 회원으로 전환하는 온라인 거래처화 작업을 100% 완료했으며, 월별 거래처 가동률 또한 90% 내외를 유지하는 등 안정적인 궤도에 올라섰다.

이에 힘입어 일동이커머스의 지난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29%98% 가량 성장했다. 일동제약의 일반의약품, 건강기능식품, 의약외품 등을 아우른 CHC(컨슈머헬스케어) 부문의 매출 또한 전년보다 약 30% 증가했다.

일동샵은 일동제약의 계열사인 일동이커머스가 운영하는 약사 대상 B2B(Business to Business) 온라인 의약품몰로, 일동제약의 의약품과 컨슈머헬스케어 품목 등을 판매하고 있다.

전문의약품과 관련이 높은 의사 등 의료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온라인 마케팅에서도 성과를 내는 중이다.

일동제약은 ETC(전문의약품) 사업과 관련해 의사를 대상으로 한 의료정보 플랫폼 후다닥을 운영하는 등 온라인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 말 현재 후다닥에는 의사 11000여명, 일반인 14000여명 등 총 25000여명의 회원이 가입돼 있다.

회사 측은 후다닥을 활용해 의료 전문가들을 위한 임상과 학술 정보는 물론, 법무, 노무, 세무, 보험심사 등과 관련한 유용한 콘텐츠를 제공, 회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영업 환경과 트렌드의 변화는 물론, 코로나19 사태와 같은 변수 등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온라인과 비대면 방식의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기존 방식의 영업 활동에 더해 일동샵, 후다닥 활용을 병행, 효율성을 극대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더불어 자사의 온라인몰인 일동몰을 비롯해 TV홈쇼핑, 인터넷과 SNS 판매방송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비대면 영업과 마케팅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