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업 회장 권익위에 "약사 민원에 관심 가져달라"

전현희 위원장 "약사 노고 잘 알아 제안 검토하겠다"

김대업 대한약사회장이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과 만나 약계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관련 제도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김대업 대한약사회장이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과 만나 약계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관련 제도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김대업 회장은“환자 안전 강화를 위한 장기처방 개선, 약사/한약사 역할 명확화, 약무직 채용 직급 및 처우 개선 등 제도 개선 방안을 제시하며 권익위에서 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전현희 위원장은 “발전적인 제안에 감사하며 잘 살펴서 검토하겠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 김대업 회장은 권익위가 국민과 정부를 이어주는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음에 감사를 표하고 약사 민원에 대해서도 관심을 부탁했다.

전현희 위원장도 코로나 19로 어려운 시기에 약사님들의 노고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으며 권익위는 앞으로도 맡은 역할을 더욱 잘 수행하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홍유식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