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아이오페, 3040 여성 피부노화 인식 조사 ‘스킨인사이트’ 발표

노화촉진 요인 스트레스·수면부족·신체노화 순

김혜란 기자khrup77@bokuennews.com / 2019.09.10 16:14:33

아이오페랩에서 전문가가 피부 측정 결과를 상담하고 있다.

아이오페가 한국 3040 여성의 피부 고민을 조사한 ‘스킨인사이트’를 11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다고 밝혔다.

스킨인사이트는 아이오페에서 고객의 피부 고민을 조사하고 그 원인과 해결방법을 종합적으로 정리한 피부 리포트다. 2004년 스킨 리포트 명칭으로 책자를 발행했으며 민감, 화이트닝, 남성 피부 등 여러 주제에 대해 다뤄왔다. 올해는 더 많은 고객이 편리하게 조사 결과를 볼 수 있도록 홈페이지에 게시해 누구나 무료로 언제든지 다운로드 할 수 있다.

이번 스킨인사이트에서는 아이오페 피부연구소 ‘아이오페랩’이 우리나라 3040 여성 800명을 상대로 노화에 관한 인식을 조사한 결과를 담았다. 피부 노화는 자고 일어나서 베개 자국이 얼굴에 남아있거나, 얼굴 근육 움직임으로 인해 생기는 주름처럼, 일상 생활에서 겪는 피부 자극에서 원래의 상태를 회복하는 힘, 즉 피부 회복력이 저하된 상태다. 30~34세 여성의 절반 이상인 50.5%가 피부 회복력 저하, 피부 노화를 실감했다고 응답했다.

집중 안티에이징 앰플 ‘스템Ⅲ 앰플’

이러한 피부 노화를 촉진한다고 생각하는 요인에는 스트레스(45.3%), 수면 부족(34.5%), 신체 노화(34%)를 꼽았다. 피부가 다시 좋아진다고 느끼는 순간으로는 기초 화장품 관리(30.0%), 건강한 생활(27.3%), 전문 시술 및 관리(18.9%) 순서로 답변해, 일상에서 접근 가능하고 실천할 수 있는 방법으로 기능성 안티에이징 화장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음을 확인했다.

3040 여성 62.3%는 20대 후반에서 30대 초반에 기능성 안티에이징 화장품을 처음 사용했으며 이미 시작된 피부 노화를 체감하거나(36.3%), 앞으로 진행될 피부 노화를 예방하는 차원에서(21.9%) 사용하게 됐다고 응답했다.

한편 아이오페랩은 이번 인식 조사 결과와 약 4800여명의 피부 측정 데이터를 바탕으로 3040 여성들의 공통된 피부 고민을 위해 누적된 노화 손상을 개선하는 성분과 기술을 새롭게 발견했다. 이는 ‘스템Ⅲ 앰플’로 구현돼 지난 3월 출시 이후 한 달만에 10만병이나 판매됐다.

스템Ⅲ 앰플은 알란토-리포솜을 78.2% 함유하고 있어 매일 3시간 더 잔 것처럼 피부결, 윤기, 탄력 등 피부 시간을 되돌리는 집중 안티에이징 앰플이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