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제성모병원, 폐렴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심평원 전국 의료기관 499곳 대상 진행

홍유식 기자hongysig@bokuennews.com / 2019.04.15 16:16:25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 전경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은 지난 달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이 실시한 3차 폐렴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폐렴 적정성 평가는 적절한 진료와 질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심평원이 실시하고 있다.

3차 폐렴 적정성 평가는 지난 2017년 10월부터 12월까지 ‘지역사회획득 폐렴(일상생활 중 발생한 폐렴)’으로 입원한 만 18세 이상 성인 환자에게 항생제 치료를 실시한 전국 의료기관 499곳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폐렴은 세균이나 바이러스, 곰팡이 등이 기관지나 폐에 침투해 발생하는 폐의 염증이다. 기침, 가래, 호흡곤란 등 폐의 기능 장애와 ▲구역 ▲구토 ▲두통 ▲근육통 등의 증상도 나타난다. 특히 패혈증, 기흉, 폐농양 등의 심각한 합병증이 동반될 수 있어 신속하고 정확한 치료가 중요하다.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은 산소포화도검사 실시율, 중증도판정도구 사용률, 객담도말검사 처방률, 객담배양검사 처방률, 항생제투여율(8시간 이내) 등 모든 평가 항목에서 만점을 받아 1등급을 획득했다. 국제성모병원은 지난 1·2차 평가에서도 1등급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심평원은 이번 평가 결과를 홈페이지와 건강정보앱을 통해 공개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