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백신개발과 생물안전 주제로 토의

2018 한국 생물안전 컨퍼런스 개최

이원식 기자wslee6@bokuennews.com / 2018.10.24 10:54:28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서장우)은 합동으로 ’2018 한국 생물안전 컨퍼런스25()부터 26()까지 제주도 휘닉스제주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하는 공동 행사로서 한국생물안전협회가 주관하며, 병원체 및 유전자변형생물체를 취급하는 연구기관의 생물안전 전문가와 관련 학계, 산업계 전문가 등 250여 명이 참석한다.

백신개발과 생물안전’, ‘생물안전 및 생물보안 국가관리제도 안내생물안전 적용을 주제로 기조발표와 함께 전문분야별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이어 기관생물안전위원회의 효율적 운영’, ‘생물안전 연구시설 안전관리백신개발과 생물안전3개 주제를 분과로 나눠 사람, 동물, 수산 분야별 관계자를 대상으로 한 전문교육과 생물안전 및 생물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세부적 실천방안, 지침 마련 필요성 등을 토의할 계획이다.

특히 백신개발과 생물안전분과에서는 백신개발과 생산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위해관리에 대한 집중 논의가 진행된다.

국내 산업체, 대학 및 정부의 관련 전문가들이 참여해 동물용, 인체용, 수산용 백신 개발생산에 대한 인허가 등 국내외 규제사항과 생물위해 관리방법 등에 대한 종합적인 내용을 검토하게 된다.

검역본부관계자는 사람, 동물, 수산생물, 환경의 건강과 보건의 균형을 강조하는 원헬스(One Health)’ 기조에 발맞춰, 병원체를 다루는 연구자와 기관관리자 스스로가 머리를 맞대고 생물안전 관리에 대한 폭을 넓히는 계기가 될 것이며 병원체 안전관리를 위한 부처간 협력체계를 안정적으로 지속하는 동시에, 자율적인 생물안전관리 문화 정착을 위한 민간과 정부가 상호 협업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