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끈적임 없는 고보습 바디 로션 한자리

겨울철 찬바람과 건조한 실내 등 피부 각질·가려움증 유발

김혜란 기자khrup77@bokuennews.com / 2018.01.12 11:19:22

건조한 겨울을 견디는 몸의 피부는 건조하고 가렵고 보기 싫은 흰색 각질이 일어나거나 나도 모르게 긁어 빨갛게 부어오르기도 한다. 겨울철 찬바람과 건조한 실내, 뜨거운 물에 오래 샤워하는 습관도 모두 건조한 바디 피부의 원인이 된다. 지속적인 보습관리는 건조함으로 인한 각질과 가려움증 등의 피부 고민을 예방해 주기 때문에 무엇보다 중요하다.

하지만 강력한 보습을 원하면서도, 바디 스킨케어 제품의 끈적임을 싫어하는 사람들이 많다. 피부에 흡수되는 시간까지 오래 걸리면 불편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고농축 크림 제형의 보습 제품이 부담스러운 소비자들은 피부에 산뜻하게 흡수되지만 바디크림 못지 않게 깊은 보습감과 장시간 피부 수분을 유지해 주는 바디로션 제품을 선호한다.

추운 겨울, 충분한 보습감으로 촉촉한 피부를 유지시켜 주는 고보습 바디로션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왼쪽부터 리얼베리어 익스트림 바디 로션, 록시땅 시어 버터 바디 로션, 비오템 오 비타미네 바디 로션.

피부장벽 전문 더모코스메틱 브랜드 리얼베리어의 ‘익스트림 바디 로션’은 민감한 피부를 위해 단 12가지 핵심성분 처방으로 피부를 자극없이 촉촉하고 건강하게 가꿔준다. 배우 정소민이 애용한다고 밝힌 제품이기도 하다.

MLE 피부장벽 포뮬러 기술과 특허 세라마이드 성분이 약해진 피부 장벽을 강화하고, EWG GREEN 등급 전성분으로 민감성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했다.

수분 가득한 촉촉한 사용감으로 바르는 순간 잔여감 없이 빠르고 산뜻하게 흡수되며 피부에 촉촉한 보습 보호막을 형성시켜준다. 샤워 후 익스트림 바디오일과 섞어 부드럽게 마사지해주면 피부를 더 매끄럽고 윤기 있게 가꿀 수 있다.

록시땅의 ‘시어 버터 바디로션’은 보습에 좋은 시어 버터 성분이 15% 함유돼 수분감이 높고 끈적임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비타민E 성분과 함께 항산화 작용을 부여하며 피부 세포에 영양 및 수분 공급을 통해 피부를 부드럽게 유지시켜준다.

허니와 코코넛 오일 성분이 피부에 수분과 부드러움을 공급하며, 엑스트라 퓨어 살구 오일이 비타민 A, B, C의 함유로 피부의 건강함을 유지시켜준다.

비오템의 ‘오 비타미네 바디로션’은 각종 보습 인자와 세라마이드 성분이 피부 본연의 부드러움과 유연성을 되찾아 주는 제품이다.

끈적임 없이 빠르게 흡수돼 피부에 윤기를 부여하며 오렌지, 레몬, 자몽 등 시트러스 과일 향에 프리지아, 인디안 자스민 등 꽃 향기를 조합해 비오템만의 독특한 향을 느낄 수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